알림마당

prev next
K-water, 수도권에 물로 냉난방에너지 공급한다.
  • 등록일 : 2017/12/20
  • |
  • 조회수 : 282
첨부파일 K-water, 수도권에 물로 냉난방에너지 공급한다.hwp  

K-water, 수도권에 물로 냉난방에너지 공급한다.
 - K-water·서울시·서울에너지공사‘광역상수도 물 에너지를 활용한 서울시 원전하나줄이기사업 참여 협약’체결
 - 수도권 광역상수도 활용해 원전 0.25기분친환경에너지 전환 기대

□ K-water(사장 이학수)는 2017.12.19(화), 서울시(시장 박원순), 서울에너지공사(사장 박진섭)와 ‘광역상수도 물 에너지를 활용한 서울시 원전하나줄이기사업* 참여협약’을 체결했다.
  * 에너지 절약, 친환경에너지 생산 등을 통해 원자력발전소 1기 생산 전력량과 맞먹는 에너지를 절감을 하고자 서울시가 2012년부터 추진 중인 사업

□ 수도권에 광역상수도를 공급 중인 K-water는 2014년부터 수도권 지하에 그물망처럼 매설된 광역상수도를 활용해 도심건물에 냉난방에너지를 공급하는 방안을 추진해왔다.
□ 계절 차가 큰 대기온도와는 달리, 수도 관로 속의 물은 연중 일정한 온도 분포를 보인다.
□ 이러한 현상을 건물의 냉난방 에너지원으로 활용하면,
ㅇ 여름철에는 건물 내부의 열을 대기보다 낮은 온도의 물로 방출해 실내 온도를 낮출 수 있고, 겨울철에는 대기보다 높은 온도의 물에서 열을 얻어 실내 온도를 높일 수 있다.
ㅇ 연료를 직접 연소하지 않기 때문에 온실가스 감축에 효과가 있으며, 전기나 화석연료를 사용할 때보다 약 20∼50%의 에너지를 절감할 수 있다.

□ 이번 협약으로 K-water와 서울에너지공사는
ㅇ 삼성역∼봉은사역 구간에 조성될 ‘영동대로 복합 환승센터’ 등 공공분야 에너지사업에 광역상수도 냉난방에너지를 우선 적용하기 위한 협업을 추진한다.
ㅇ 또한, 롯데월드타워(서울시 송파구) 등 수년간 광역상수도를 활용해 냉난방에너지를 공급해 온 K-water의 경험과,
국내 냉난방분야 기술을 선도해 온 서울에너지 공사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도심 건물별 보급 모델을 개발해 서울시 전역으로 확대할 계획이다.

□ 서울시는 ‘건축물 환경영향평가 지침’ 개정 등을 통해 상수열(上水熱)을 ‘친환경에너지’로 지정하는 등 광역상수도를 활용한 냉난방에너지 활성화를 위해 다각적인 행정 지원을 담당하게 된다.

□ K-water는 하루 450만㎥을 공급 중인 수도권 광역상수도를 최대로 이용할 경우, 롯데월드타워 규모의 건물 약 89개에 냉난방 공급이 가능할 것으로 보고 있다. 이는 시설용량 1GW인 원전 0.25기(1기의 ¼)를 가동했을 때 생산하는 에너지를 대체할 수 있는 분량이다.

□ 또한, 서울 주요도로 곳곳에 거미줄처럼 분포한 1,000㎞ 이상의 광역상수도를 도심 냉난방에너지원으로 적극 활용한다면, 서울시는 광역상수도망 기반의 도심형 분산에너지* 네트워크를 갖춘 도시가 된다.

  * 중앙에서 일괄 공급하는 에너지가 아닌, 에너지 소비지역 부근에 분산·배치 가능한 에너지원. 도심을 가로지르는 광역상수도 관망을 활용하면, 인근 건축물이나 시설물에 직접 에너지 공급이 가능해져 도심형 분산 에너지 네트워크로서 기능을 발휘.

□ 한편, K-water와 서울에너지공사는 오는 12. 27(수), 14시 대한상공회의소(서울시 중구)에서 ‘광역상수도를 활용한 수열 냉난방에너지 포럼’을 개최한다.

ㅇ 대체 에너지원으로서 수열의 에너지 전환 정책 기여방안을 모색하고, 에너지新사업을 통한 중소기업 동반성장 방안 등을 토의할 예정이다.

□ 이학수 K-water 사장은 “풍부한 광역상수도 인프라를 활용해 서울시 에너지정책에 동참하게 되어 기쁘다.” 며, “앞으로도 기관 간 지속적 협력을 통해 수도권 전역에 친환경에너지 공급을 확대해가겠다.” 고 밝혔다.
 

이전글 [신년사] 고근환 ESCO협회 상근부회장(이투뉴스신문)2018/01/02
다음글 세계 최대 에너지효율시장 ‘중국’에서 에너지효율 협력 물꼬 트다2017/12/14